본문 바로가기
Babi Review

Ktx 특실 익산역 물품보관소 후기

by 바비초코 2022. 10. 5.
반응형

안녕하세요.
바비초코예요.
오늘도 출장이 있어서 ktx 특실을 이용했어요.

지난번에는 안보이던 수명 안대도 있어서 이용해봤어요.
솔직히 화학품 같은 냄새가 나서 잠은 못잤어요. ㅜ

오늘의 목적지는 익산이였어요. 짐이 좀 많아서 물품보관소에 짐을 맡기기 위해 물품보관소에 들렀어요.

익산역 출구 나오면 에스칼이터 타기 바로 전에 있어요. 물품보관함은 평일 오전이라 그런지 텅텅 비어있더라고요.

사이즈도 대중소 다양하게 있어서 좋더라고요. 지난번엔 혹시나 빈 곳이 없을까봐 짐 줄이느라 고생했는데 널널해서 좋았어요.

물품 보관은 시간대별 규격별로 가격이 책정되더라고요.

중형기준 기본 2시간 1500원이고, 1시단당 200원씩 부과되더라고요.
제가 사진을 올려둘테니 자세한 건 표를 참고하세요.

물품 보관하고 찾는 방법도 자세히 안내되어 있어서 너무 좋았어요. 사실 이 방법 읽지 않어도 충부히 쉽게 할 수 있어요.

저는 특대형이 짐을 넣었는데 18인치를 너무 큰곳에 넣었나봐요 ㅜ

 

익산역에 짐 보관하고 나왔습니다. 오늘 아침도 날씨가 좋군요.

3시간 일보고 다시 익산역으로 돌아왔어요.

이제 보관했던 물건을 찾아아죠.

오전 10시엔 텅텅 비어있더니 오후 1시쯤이였는데 꽤 많이 찼어요. 캐리어 넣는 칸은 거의 다 찬듯요. 캐리어 맡기셔야 하는 분들 평일 오후에 오시면 위험하시겠어요.

물품보관시 넣었던 비번을 입력하고 물건을 찾으면 되는디요.

초과시간이 1시간이 넘어서 초과 금액 천원이 발생했네요.

전 삼성페이를 쓰기 때문에 간단히 삼성페이로 결제했어요.

 

카드리더기로 간단히 결제하고 맡겼던 캐리어를 찾았어요.

이제 익산역을 떠나 곧 용산역에 도착합니다.
용산역 보관함도 어디 있는지 궁금해지네요.
알게되면 또 글 올리겠습니다.

익산역 안녕~~
그럼 또 뵈요~~

반응형

댓글0